상단여백
HOME STAR 스타가
‘전참시’ 장성규, 라디오 DJ 데뷔...청취자의 목소리 울컥한 사연
서지원 에디터 | 승인 2019.10.11 10:57|조회수 : 5761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의 MBC 간판 라디오 굿모닝FM ‘뀨디’의 전쟁 같은 데뷔 현장이 공개된다. 그는 긴장감 넘치는 라디오 DJ 데뷔 현장 속에서 기저귀를 찾는가 하면 눈물까지 보일 뻔했다고 전해져 시선이 쏠린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박창훈, 김선영) 73회에서는 장성규의 전쟁 같은 라디오 데뷔 현장이 공개된다.

굿모닝FM ‘뀨디’로 재탄생한 장성규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등장한다. 처음으로 라디오 진행석에 앉게 된 장성규는 “손발이 차가워졌어”라고 말하는 것은 물론 기저귀까지 찾으며 극도의 긴장감을 드러냈다고. 지켜보는 매니저까지 심장 떨리게 만든 장성규의 라디오 현장은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매니저는 장성규를 위한 세심한 행동을 폭발시켜 관심을 모은다. 매니저는 장성규가 라디오 진행을 하는 동안 실시간 청취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그를 향한 응원 댓글을 남겼다고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장성규가 청취자와 전화 연결을 하던 중 청취자의 목소리에 울컥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어떤 청취자가 장성규의 눈물샘을 자극했을지 호기심을 한껏 끌어올린다.

MBC 간판 라디오 굿모닝FM ‘뀨디’로 재탄생한 장성규의 모습은 오는 12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과 최측근들의 말 못 할 고충을 제보 받아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서지원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서지원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잘 쓰여진 글이 아니라 잘 이해할 수 있는 글! 멋져 보이는 패션이 아니라 멋질 수 있는 패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