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패션가
롱샴, 미니백 트렌드 합류...‘르 미니 플리아쥬 뀌르’ 출시
이민실 에디터 | 승인 2019.10.10 11:56|조회수 : 10223

프랑스를 대표하는 럭셔리 브랜드 롱샴(LONGCHAMP)도 미니백 트렌드에 합류했다.

롱샴에서 가볍고 접을 수 있는 디자인으로 오랫동안 사랑받아온 ‘르 플리아쥬 뀌르’ 백을 미니 사이즈로 새롭게 변형한 ‘르 미니 플리아쥬 뀌르(Le mini Pliage Cuir)’를 출시한다. 

롱샴을 상징하는 르 플리아쥬 뀌르의 정통성을 담아 탄생된 ‘르 미니 플리아쥬 뀌르’는 기존의 클래식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소재와 스타일로 선보인다.

부드러운 양가죽부터 파이톤(물뱀) 패턴의 송아지 가죽, 크로커다일 스타일 소가죽과 더불어 아팔루사(점박이 말) 프린팅까지 롱샴만의 유니크함을 담아 특별하게 제작되었다. 또한 실버 컬러로 톤온톤 배색된 버전은 롱샴의 알파벳 로고 엠보싱을 더해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내며, 스트릿 무드가 가미된 블랙&화이트 컬러 모노그램 로고 패턴 또한 눈길을 사로잡는다. 모든 제품은 탈부착이 가능한 짧은 스트랩을 통해 핸드백 혹은 클러치로 활용이 가능하다. 무게가 가벼워 데일리 백은 물론이고 앙증맞은 사이즈로 포인트 효과를 주기에도 제격이다.

롱샴만의 아이코닉함을 느낄 수 있는 ‘르 미니 플리아쥬 뀌르’는 전국 롱샴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롱샴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패션은 변하지만 스타일은 남는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