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컬렉션
마이클 코어스, 2018 가을 컬렉션..."여행과 패션을 사랑한 젯셋족"
이재옥 에디터 | 승인 2018.08.07 10:53|조회수 : 19417

마이클 코어스가 젯셋족의 감성을 살린 2018 가을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 캠페인을 공개했다.

공개된 가을 캠페인은 마이클 코어스의 상징인 젯셋족의 감성을 보다 현대적으로 해석하고 보여준다. 특히 이번 시즌은 여행과 패션을 사랑하는 네덜란드 출신의 사진 작가 이네즈 반 램스위어드(Inez van Lamsweerde)와 비누드 마타딘(Vinoodh Matadin)가 함께해 완성도를 높였다. 이들은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 의상들과 가방과 함께 개인 제트기를 통해 여행하는 모델 빈스 왈튼(Binx Walton)의 모습을 담아내며, 개성을 살린 스타일링으로 친밀함을 부각시켰다. 이를 통해 탄생한 캠페인은 브랜드의 상징인 글래머러스함과 오늘날 젯셋족의 본질을 환기시키는 혁신적이고 편안한 방법을 보여준다.

또한 이번 컬렉션에서는 손으로 만든 페어 아일랜드 스웨터와 풍부한 모조 모피 재킷 뿐만 아니라 낭만적인 장미문양이 프린트된 드레스들은 화려하면서 뻔하지 않은 트위스트, 플라워, 타탄 체크, 애니멀 프린트, 스트라이프 등의 패턴들과 함께 풍성하게 혼합되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레오파드와 지브라 프린트의 슬라이드 슈즈는 컬렉션의 특징인 다양한 감성을 강조한다.

마이클 코어스는 “이번 컬렉션은 옷 입는 것을 사랑하는 여성들을 위한 스타일링의 즐거움을 담았다”며 “편안하고도 럭셔리하지만 옷장에 꼭 있을 법한 아이템들로 구성됐다”고 전했다.

사진. 마이클 코어스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이재옥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패션은 하늘에도 있고 거리에도 있다. 패션은 인간의 관념이며, 살아가는 방식이며 지금 벌어지고 있는 세상사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