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패션 패션뉴스
쌤소나이트X디젤, '반만 투명' 획기적인 디자인 캐리어 출시
이민실 에디터 | 승인 2019.12.02 13:58|조회수 : 280

가방 브랜드 쌤소나이트(Samsonite)가 이탈리아 캐주얼 패션 브랜드 디젤(DIESEL)과 함께 획기적인 디자인의 리미티드 에디션 캐리어를 출시한다.

이번 쌤소나이트와 함께 협업한 디젤은 1978년 탄생 이래 데님 시장의 선구자에서 청바지, 의류 및 액세서리 등 프리미엄 캐주얼 웨어를 전개하는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이다. 쌤소나이트는 이번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파격적이고 트렌디한 디젤의 아이코닉한 디자인 감성을 담은 ‘네오펄스 디젤(NEOPULSE DIESEL)’ 캐리어를 선보인다.

한정판 쌤소나이트 ‘네오펄스 디젤’ 캐리어의 가장 큰 특징은 대조적인 매력의 유니크한 비주얼로, 블랙 컬러로 시작해 위로 올라갈수록 점차 투명해지는 하프-시스루(Half See-through) 디자인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투명한 제품 상단을 통해서는 가방 내부를 들여다볼 수 있으며, 짙은 블랙 컬러의 제품 하단부는 프라이빗하게 내용물을 보관할 수 있다. 또한 캐리어 전면에는 블랙 플레이트 위 비비드한 색감으로 콜라보레이션 로고를 프린트해 소장 가치를 더했다.

쌤소나이트는 ‘네오펄스 디젤’ 캐리어에 기능성과 디자인을 모두 겸비한 디테일을 적용해 캐리어의 완성도를 높였다. 대표적으로 캐리어 내부에 구성된 드로스트링 백은 효율적인 수납을 도울 뿐 아니라 탈부착이 가능해 비치백 등으로도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다. 바퀴에는 디젤을 상징하는 모히칸 로고를 각인해 리미티드 에디션으로서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했으며, 기내 반입 사이즈 캐리어는 외부에 USB 포트를 구성하여 내부 포켓에 보조 배터리를 수납한 뒤 케이블을 연결하면 이동 중에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등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다. ‘네오펄스 디젤’ 캐리어는 높이 55cm, 69cm, 75cm 세 가지 사이즈로 선보인다.

디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안드레아 로소는 “이번 콜라보레이션 리미티드 에디션에서 디지털 시대의 부상으로 SNS 등을 통해 스스로를 오픈하는 동시에 한편으로는 개인적인 영역을 사수하며 공유와 프라이버시의 균형을 유지하려는 현대인의 심리를 표현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쌤소나이트는 12월부터 패션 관련 SNS 채널 등을 통해 ‘쌤소나이트 X 디젤 콜라보레이션’ 리미티드 에디션의 특징을 유니크하고 위트 있게 담아낸 캠페인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사진제공. 쌤소나이트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패션은 변하지만 스타일은 남는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