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패션가
엠코르셋, 뉴욕 감성 담은 브라렛 '앤클라인' 첫 언더웨어 컬렉션 론칭
이민실 에디터 | 승인 2019.04.11 12:58|조회수 : 7116

글로벌 언더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이 아메리칸 클래식 브랜드 ‘앤클라인(Anne Klein)’의 첫 번째 언더웨어 컬렉션을 국내에 선보였다. 

11일 회사에 따르면, 국내 첫 앤클라인 언더웨어는 자신만의 패션 가치관을 지닌 현대여성들을 위해 모던하면서도 화려한 디테일의 디자인을 반영한 ‘라이크라 레이스렛’ 컬렉션이다. 편암함과 뉴욕 감성과 봄의 화사함을 동시에 담은 브라렛 4세트로(샴페인 골드, 스타 핑크, 레이시 스킨, 엠파이어 블랙) 구성됐다. 

컬렉션은 몸을 압박하지 않아 안 입은 듯 편안하면서도 여성의 가슴과 라인을 아름답게 살려 주는 것이 특징이다. 와이어와 후크·라벨 등 속옷 착용시 불편함을 유발하는 요소들을 없애고, 삼각형태의 노와이어 몰드의 브라컵에 강한 신축성과 부드러움을 자랑하는 라이크라(LYCRA)소재의 레이스를 풀 커버로 적용했다. 

특히 디자인에 뉴욕 감성의 화려함을 담았다. 봄 시즌성을 반영해 플라워 패턴의 화려한 레이스로 로맨틱하고 화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섬세한 레이스와 함께 반짝이는 브라이트사를 활용해 더욱 화사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뷔스티에 스타일로 이너로만 입거나 겉옷과 믹스 매치해 스타일리쉬한 란제리룩으로도 연출 가능하다. 

한편 ‘앤클라인’은 60~70년대 감각적인 패션을 선보여 미국 패션계에 큰 반향을 일으켰던 51년 전통의 아메리칸 클래식 브랜드다. 

 

사진제공. 엠코르셋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이민실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패션은 변하지만 스타일은 남는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