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TAR 스타포토
신재은, '품절대란' 청순 치명 미공개컷 4장
서지원 에디터 | 승인 2019.01.09 11:52|조회수 : 6872

남성잡지 MAXIM(맥심)은 화제의 인물 겸 모델 신재은과 함께 만든 ‘초대형 태피스트리 화보’가 개시 6시간 만에 동이 났다고 9일 밝혔다. 

‘신재은 태피스트리’라는 이름으로 공개된 한정판 상품은 맥심과 신재은과의 화보 촬영 미공개컷을 고급 실크 소재에 인쇄해 족자로 만들었다.

해당 상품은 지난 7일 총 4가지 유형이 예스 24등의 온라인 서점과 맥심 공식 홈페이지에 공개됐다. 이후 공개 6시간 만에 모든 유형이 연달아 품절이 됐다. 

신재은 태피스트리는 맥심에서 처음으로 제작한 벽걸이형 족자 화보로, 폭 71cm, 길이 120cm의 초대형 사이즈에 모델 실제 사이즈와 비슷한 크기로 정밀하게 인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 공개된 4장의 사진은 어디에도 공개된 적 없는 미공개컷으로 청순하면서 치명적인 신재은의 매력을 잘 담고 있다. 

맥심 관계자는 “정말 놀랐다. 신재은 씨 인기는 전에 맥심 표지로 나왔을 때 체감했지만, 이렇게 빠르게 모든 물량이 소진될 줄은 몰랐다”고 전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소셜미디어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화제의 인물 신재은은 2018년 8월호 맥심 매거진 표지를 장식했다. 이후 각종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팬들과 만나면서 인기를 더해가는 요즘 가장 핫한 모델로 떠오른 신재은은 “사실 본업은 모델 아닌 회사원”이라고 전한 바 있다. 

신재은은 인기를 체감하느냐고 묻자 “알아보시는 분들이 늘었다. 사인해드릴 때 신기하고 감사하다”며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사진제공. 맥심 

서지원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소개
서지원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잘 쓰여진 글이 아니라 잘 이해할 수 있는 글! 멋져 보이는 패션이 아니라 멋질 수 있는 패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