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REND 스페셜
[모델패션그램] 모델 임지섭, 이 겨울 절대 포기할 수 없어 #니트[연재기획]
이재옥 에디터 | 승인 2017.11.10 11:39|조회수 : 22424

올해 데뷔 1년차 신인 모델 임지섭.

순박하고 앳된 얼굴이지만, 카메라 앞에만 서면 전혀 다른 눈빛으로 프로패셔널함을 뽐낸다.

 

Q. 모델을 시작한 시점과 계기는?

모델을 시작한지 이제 일년이 다 되어간다.
처음에는 단순히 모델을 보고 너무 멋있어서 나도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이후 모델 아카데미를 통해 전문적인 교육을 받은 후 데뷔하게 됐다.

Q. 지금 입은 스타일에 대해 말하자면?

평소 즐겨 입는 스타일이다.

몸에 타이트한 옷보단 루즈핏 니트에 블랙 팬츠를 매치하는 식의 편하고 깔끔한 옷을 선호한다.

Q. 나만의 스타일링 비법은?

한번 꽂힌 아이템이 있으면, 그 아이템을 기준으로 스타일링한다.

최근에는 조거 팬츠에 꽂혀 조거 팬츠를 메인 아이템으로 스타일링을 한다.

Q. 모델이 된 후 주변 반응은?

친구들이 신기해 한다.

부모님도 무척 좋아하시는데 특히 내가 나오는 잡지를 보면 기뻐하신다.

Q. 이 세상에 단 하나의 패션 아이템이 있어야 한다면?

나의 선택은 청바지다.

사실 최근에는 조거 팬츠에 빠져 있긴 하지만, 청바지가 종류가 더 다양하고 그만큼 보다 넓은 스타일링이 가능하기 때문에 청바지는 필수라고 생각한다.

Q. 스타일링이 잘 된 날, 무엇이 하고 싶어?

무엇을 할지 정하지 않고, 그냥 무작정 밖에 돌아다니고 싶다.

사람들의 시선을 좀 느끼면서...

Q. 그 동안 본 스타일 중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스타일은?

인상 깊었던 스타일은 정말 많지만, 개인적으로 색을 포인트로 활용한 스타일링을 보면 나도 한번 따라 입고 싶다.

Q. 내가 공항패션의 주인공이 된다면 보여줄 스타일은?

믹스매치 스타일을 선보일 것이다. 베이직한 아이템이라도 믹스매치만 잘 한다면 굉장히 스타일리시해 보인다.

 

글. 스타패션 이재옥
사진. 에스팀

이재옥 에디터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옥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