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FASHION 컬렉션
'디올' 마리아 그라치 치우리, 도쿄서 오뜨 꾸띄르 컬렉션 선봬..."우아 그 자체"
이욱희 기자 | 승인 2017.04.21 12:32

디올은 자사의 하우스 여성 컬렉션의 아티스틱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Maria Grazia Chiuri)가 도쿄에서 첫 번째 오뜨 꾸뛰르 컬렉션을 지난 4월 19일 선보였다고 밝혔다. 

디올은 이번 오뜨 꾸뛰르 컬렉션에서 행운의 상징들을 예술적으로 변형해 더욱 우아해진 작품들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 도쿄 라이브 쇼를 위해 크리스챤 디올의 정신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새로운 작품들을 추가 제작했으며, 신체의 부드러운 곡선을 연상시키는 드레스, 재킷, 코트, 케이프 위에는 새 모티브와 결합된 섬세한 자수 플라워 디테일을 더해 디올만의 우아함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한편, 이날 도쿄의 긴자 식스에 새롭게 오픈한 부띠크에는 디올의 오뜨 꾸뛰르 컬렉션을 보기 위해 내로라하는 셀럽들이 대거 방문했다. 

 

 

 

 

글. 스타패션 이욱희
사진. 디올

이욱희 기자  skyseapoet@hanmail.net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스타패션 영상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