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ENT 스타
'역도요정 김복주' 이성경 종영소감 "스스로 힐링이 된 작품"
장경석 기자 | 승인 2017.01.11 10:35

배우 이성경이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종영소감을 밝혔다.

이성경은 11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정말 정신없이 바쁜 스케줄이었음에도 촬영하면 할수록 더 힘을 얻고 나 스스로 힐링이 된 작품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성경은 "모든 순간이 살아 움직이듯 생생하게 기억난다"며 "동료애를 넘어 현장에 계신 분들 모두 가족 같았다. 모두의 순수한 사랑과 열정이 흘러넘쳤던 작품이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이성경은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힐링 대본 써주신 작가님, 더 힐링 할 수 있는 현장을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복주'라는 이름으로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과분하고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한편, 이성경은 '역도요정 김복주'에서 김복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11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하며, 후속으로는 정경호·백진희 주연의 '미씽나인'이 오는 18일 첫 전파를 탄다. 

글. 스타패션 장경석

사진. 초록뱀미디어

 

장경석 기자  media@kstarfashion.com

<저작권자 © 스타패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경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스타패션 영상
Back to Top